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정기구독 이벤트
예스24교보문고알라딘인터파크
STYLE
  1. HOME
  2. STYLE
  3. food

[이상훈 셰프의 스페인 음식 이야기14]여름 제철 토마토로 만드는 간단 샐러드, Tomate Alinado(토마테 알리냐도)

2020-08-26 14:59

글·사진 : 이상훈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스페인에 살며 요리사로 일하는 셰프 이상훈(살바도르)이 스페인 음식 이야기를 푼다.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는 스페인 요리 레시피도 공개한다.

완성1.JPG

오늘은 여름 대표 식재료인 토마토 이야기입니다. 온 도시가 토마토로 물든 스페인의 토마토 축제, 한 번쯤은 자료화면으로 본 적 있으시지요? 강렬한 붉은색과 역동감 넘치는 이미지 덕분에,발렌시아의 부뇰(Bunol)이라는 작은 마을에서 열리는 ‘La Tomatina’ 축제는 스페인에서 가장 유명한 축제가 되었습니다. 10만kg가 넘는 토마토를 ‘던지기 놀이’에 사용할 수 있었던 것은 스페인이 유럽 최대의 토마토 생산국이기에 가능한 일입니다. 스페인은 16세기에 남미대륙으로부터 토마토가 처음으로 수입된 유럽 국가이기도 합니다. 

 

스페인 남부의 강렬한 햇살에 잘 익은 여름 토마토는 아무나 쉽게 따라올 수 없는 맛과 질감을 자랑합니다. 천연 감미료로서 요리에도 빠질 수 없는 토마토는 스페인에서 가장 흔하고 또 사랑받는 식재료 중 하나입니다. 스페인에는 약 30종의 토마토가 재배되고 있으며, 마트의 청과 코너에서도 기본으로5종 정도는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이는 각각의 토마토마다 그 쓰임이 다르기 때문인데요, 껍질이 얇은 것, 과육이 많은 것, 당도가 높은 것, 수분이 많은 것 등 개성 있는 모양과 색깔만큼 그 쓰임새 또한 제각각입니다.

 

이처럼 다양한 토마토를 저렴한 가격에 만날 수 있는 것은 스페인 거주민의 작은 특권이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달콤하고 부드러운 ‘Pera’(페라) 토마토를 갈아 만든 냉 토마토 수프인 가스파초(Gazpacho), 주스와 과육이 풍부한 ‘Penjar’(펜하르) 토마토를 빵에 문질러 만드는 스페인 최고의 간식 판콘토마테(Pan con Tomate) 등. 다양한 토마토들을 요리조리 바꿔가며 요리하는 재미가 은근 쏠쏠합니다.  

 

토마토가 건강에 좋다는 이야기는 이제는 너무나 유명합니다. 특히 라이코펜이라는 성분은 암과 고혈압, 염증과 피부 노화 방지 등에 효과적인데, 올리브유 같은 기름과 함께 섭취해야 체내 흡수율이 높아진다고 하지요. 2019년 미국의 한 조사에서 스페인이 가장 건강한 국가 1위 (2위 이탈리아)에 오르면서, 지중해 건강 식단이 다시금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스페인에 살면서 거의 매일 접하는 토마토와 올리브유의 조합이 이들의 건강 비결이었던 셈입니다. 

 

 오늘의 메뉴는 토마토와 올리브유가 주인공인 세비야 스타일의 ‘Tomate Alinado’ (토마테 알리냐도)입니다. Alinado는 ‘드레싱’과 비슷한 개념으로 특정 레시피를 뜻하는 것이 아니므로 지역별로, 집집마다 다른 스타일로 낼 수 있습니다. 한국에서 일반적으로 떠올리는 ‘지중해풍’의 드레싱보다는타임과 오레가노, 마늘 등의 ‘향’이 살짝 더 가미되는데, 이것은 무더운 기후와 아랍의 영향에서 기인한 스페인 남부 음식의 특징이기도 합니다.

만드는방법0_재료준비.JPG

재료

토마토 3개,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유, 

(옵션) 블랙 올리브 

 

[드레싱]

마늘 2톨, 오레가노 1/2t, 타임 1t, 화이트와인식초 1T, 

엑스트라버진 올리브유 4T, 소금, 후추

 

만드는 방법

만드는방법1_드레싱.JPG

1. 드레싱을 만든다.마늘은 통마늘을 다지는 것이 향이 좋다. 허브는 취향에 따라 다른 것을 사용해도 좋으며 물기를 제거한 블랙 올리브를 잘게 다져 넣어도 좋다.  

만드는방법2_토마토슬라이스.JPG

2.잘 씻은 토마토를 슬라이스한다.

만드는방법3_드레싱올리기.JPG

3. 그릇에 토마토를 올리고 드레싱을 올려준 뒤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유를 넉넉히 둘러 마무리한다. 

 

20200715104029_fqyylycw.jpg

셰프 이상훈은...
대학교에서 인문학을 전공했지만, 맛있는 게 좋아 외식업 마케터로 사회생활을 시작
했다. 국내는 물론 전 세계 맛기행을 다니며 다양한 요리와 식재료를 접하면서,  직접 만든 요리를 다양한 사람들과 나눌 때 가장 행복함을 느껴 요리사가 되기로 결심했다. 특히 신혼여행 중 스페인에서 경험했던 타파스의 매력에 빠져 ‘본토의 맛’ 을 제대로 배우고자 스페인으로 건너와 요리사가 되었다. 

인스타그램  @leemakase6979     이메일leemakase6979@naver.com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