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벤트
  • 동영상
  • 카드뉴스
  • 조선뉴스프레스멤버십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STYLE
  1. HOME
  2. STYLE
  3. interior

내 아이의 감성 아지트

2019-03-20 13:25

진행 : 강부연 기자  |  사진(제공) : 브랜드

  • 메일보내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아이 방은 어른 방과 달리 많은 것이 담겨야 한다. 아이 꿈이 자라는 놀이 공간, 고단한 하루의 쉼터인 숙면 공간 그리고 책을 읽고 공부하는 학습 공간까지 말이다. 신학기 아이 방을 새로운 공간으로 바꿔주고 싶은 엄마들을 위한 아이 방 인테리어 팁.

참고도서 <디자인 맘 인테리어>(디자인하우스), <공간이 아이를 바꾼다>(중앙 books)
비아인키노
1 아이 취향을 고려하세요
아이 방을 꾸밀 때는 우선 아이 취향과 흥미를 고려해야 하며 아이가 직접 참여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방을 꾸미는 과정에서 아이는 자기 공간과 물건에 애착을 가질 수 있고, 자신의 개성을 발견할 수도 있다. 아이들이 행복한 방을 만들어주고 싶다면 방을 꾸미기 전에 먼저 어떻게 꾸밀 것인지 아이와 충분히 대화를 나눠본다. 무엇보다 아이 의견을 우선적으로 참고해야 한다.
 
 
본문이미지
일룸 링키플러스 스마트데스크 세트 링키플러스 모션데스크는 성장 체형에 따라 높이 조절이 가능하고 사용 목적에 따라 상판의 각도 조절이 가능해 바른 자세를 유도하며, 집중력을 키울 수 있다. 스마트데스크 1200폭 38만9천원, 모션데스크1 1백13만1천원. / 일룸

2 아이 성장을 고려한 책상과 의자를 선택하세요
책상과 의자는 디자인과 함께 기능적인 면을 꼼꼼하게 따져보고 선택한다. 책상은 좁은 방에서도 학습 및 과외, 놀이 등 필요에 따라 다양한 레이아웃으로 사용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은 것이 좋다. 의자는 높이 조절이 가능하고 몸에 밀착되어 편하게 사용할 수 있어야 효율적인 학습 환경을 조성할 수 있다. 
 

 
본문이미지
발뮤다 더 라이트 야마다 의료 조명과 공동 개발한 특별한 포워드빔 테크놀로지를 접목해 머리 그림자로 인해 책상이 어두워지는 것을 방지했다. 의료 현장이나 미술관처럼 색감을 정확히 봐야 하는 곳에서 이용하는 태양광 LED를 사용해 눈이 편안하고, 색상 감각도 키울 수 있다. 49만9천원.

3 아이 눈을 보호하는 조명을 사용하세요
아이 방은 인테리어도 중요하지만 아이 시력을 보호하는 조명도 신경 써서 선택해야 한다. 혁신적 성능과 디자인으로 신제품을 출시할 때마다 화제가 된 발뮤다는 2019년 신제품 중 하나로 ‘발뮤다 더 라이트’를 출시했다. 책상에 앉은 아이의 자세가 쉽게 무너지는 것을 보고 아이 눈과 자세를 지켜주는 방법을 연구한 결과, 아이들의 앉은키가 어른보다 낮고 시야가 좁다는 사실을 발견해 그림자가 아이들 시야를 가리지 않는 조명을 개발했다. 아이들이 책상을 가까이 들여다보고 자세가 무너지는 것을 방지함으로써 시력이 떨어지는 것을 막고 자세도 바로잡을 수 있다.
 

 
본문이미지
VIN & Co 박스터 핑크·옐로·레드·블랙·그린 등 다양한 컬러의 박스터는 공간에 포인트를 주는 소품으로, 수납함이나 스툴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각 26만원.

4 벽을 인테리어와 수납 공간으로 활용하세요
아이 방 특히 미취학 아동과 초등학교 저학년 아이들 방은 바닥이 잡동사니로 가득 차기 일쑤다. 물건을 수직으로 제자리에 걸어두면 발에 걸리적거리는 일 없이 바닥을 깔끔하게 유지할 수 있다. 특히 책가방이나 매일 가볍게 걸치는 평상복, 보드 등은 벽에 걸어두면 좋다.
 
 
본문이미지
한샘 조이S 매직데스크 플러스 책상다리 양 측면에 탈착이 가능한 손잡이가 달려 있어 아이 성장에 맞게 57~82㎝로 높이를 조절할 수 있고, 학습 상판 하부에 달린 유압식 손잡이로 아이 학습 활동에 맞게 추가로 높이를 조절할 수 있다. 95만5천원.
 
5 다기능 가구를 활용하세요

우리나라 아파트 구조상 아이 방은 크기가 작은 경우가 많다. 아이 방이 좁다면 여러 기능을 하는 가구를 선택하는 것도 방법이다. 수납 상자를 의자로, 벤치는 책상으로 활용한다. 페인트칠한 나무 궤짝이나 높이가 낮은 사다리, 스텝 스툴도 의자로 사용하기에 좋다.
 
 
본문이미지
이케아 스투바 리아 로프트 침대 콤비 침대 밑에 책상을 두어 아늑하면서도 아지트 느낌의 학습 공간을 완성했다. 59만원.

6 상상력을 키우는 비밀 공간을 만들어주세요
아이들은 유난히 후미지고 구석진 공간을 좋아한다. 집 안 곳곳에 이런 비밀스러운 공간이 있으면 아이는 안정감을 느끼며 상상력도 기를 수 있다. 아이가 창의적이고 자유롭게 자라길 원한다면 아지트 같은 공간을 마련해준다. 아이는 자신만의 공간에서 시간을 보내면서 다양한 상상을 하고 놀기도 하며 책도 읽을 수 있다. 부드러운 카펫, 방석, 편안한 독서 의자, 따뜻한 담요 그리고 아이가 좋아하는 책으로 가득한 책장 등을 비치해 아이가 즐겁게 지낼 수 있도록 한다.
 

 
본문이미지
1) 한샘 조이S 5단 서랍장 580 아이 눈높이에 맞는 낮은 5단 서랍장으로 아이 스스로 정리 정돈하는 습관을 기를 수 있다. 20만5천원.
2) 비아인키노 박스 쉘프 서로 다른 높이의 책장 3칸과 넉넉한 하단 수납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핀란드산 최상등급 자작나무로 제작했으며, 벤자민 무어 페인트로 컬러를 입히고 천연 오일로 마감했다. 55만원.

7 어릴수록 심플한 서랍장을 선택하세요
아이가 어릴 때는 옷을 걸어두기보다는 심플한 서랍장에 수납하는 것이 좋다. 양말과 속옷을 한 서랍에, 티셔츠와 면바지는 다른 서랍에, 잠옷과 수영복은 또 다른 서랍장에 넣으면 편리하다. 서랍장에 구분해 수납할 때는 물건을 반 이상 채우지 않도록 한다. 그래야 아이들이 서랍을 열었을 때 이리저리 뒤지지 않고 쉽게 찾을 수 있다.  
 
 
본문이미지
이케아

8 집중력을 높이는 컬러를 활용하세요
일상에서 접하는 색채는 활력을 불러일으킬 뿐만 아니라 정서적 안정에도 도움을 준다. 아이 방 벽지나 페인트는 초록색 계열과 하늘색 계열이 집중력을 높이는 데 좋다. 원색보다는 정서적으로 안정감을 느낄 수 있는 부드러운 파스텔 톤이 좋다. 많은 비용을 들여 공간 전체를 꾸미기보다는 책상이 있는 한쪽 벽면이나 천장에 색깔이나 패턴으로 포인트를 주면 방 분위기를 바꾸는 데 효과적이다.
 
 
본문이미지
일룸

9 침대와 책상은 분리하세요
아이 방은 기능별로 공간을 구분하는 것이 좋다. 산만한 아이들이 주의를 분산시키지 않도록 가능한 한 방해가 되는 장난감이나 장식품을 두지 않는다. 책상과 침대 역시 붙이지 말고, 침대가 보이지 않도록 책상을 배치하는 게 효과적이다.
 

10 아이용 전면 책장을 마련해보세요
책꽂이에 책이 어지럽게 꽂혀 있으면 아이는 자기가 원하는 책을 찾기 어렵다. 아이가 자기 기준에 맞는 책을 고르지 못하고 눈에 띄는 책을 아무거나 뽑아 들고 보면 독서의 즐거움을 경험하지 못하면서 관심도 줄고 책을 점점 멀리하게 된다. 전면 책장 등을 이용해 아이가 요즘 관심 있어 하거나 지금 시기에 꼭 읽었으면 하는 책들을 잘 보이게끔 꽂아둔다.
 
 
본문이미지
에잇컬러스 펌리빙 배 모양 인형 사랑스럽고 귀여운 배 모양과 선명한 색감으로 인테리어 효과가 있어 침대 위에 올려두고 오브제처럼 활용하기 좋다. 7만5천원.

11 아이만의 보물을 보관하는 공간을 만들어주세요
특정 장난감이나 인형 등을 수집하는 것이 취미이거나 레고 장난감이 유난히 많은 아이라면 아이 취향을 고려해 방 어딘가에 아이 물건을 예쁘게 전시해둘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준다. 아이는 스트레스를 해소하며 즐겁게 놀 수 있고, 인테리어 효과도 덤으로 얻을 수 있다.
 
 
본문이미지
ZARA 홈 워시드 리넨 이불 커버 리넨 소재 단색 이불 커버로 깔끔하면서도 은은한 컬러가 돋보인다. 150×220㎝ 12만9천원. / ZARA 홈

12 침구는 심플한 디자인을 준비하세요
깨끗한 침실 환경의 90%는 정돈된 침대가 만든다. 특히 아이 방은 크고 작은 소품과 장난감 등이 많아 어른 방보다 복잡해 보인다. 침구는 천연 소재로 된 심플한 디자인을 선택한다. 자칫 지나치게 심플하다 못해 밋밋해 보인다면 장식용 쿠션이나 아이가 안고 잘 수 있는 인형 등 소품으로 기능과 디자인을 더한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글쓴이 :      비밀번호 :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