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모음 이벤트 동영상 카드뉴스 조선뉴스프레스멤버십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STYLE
  1. HOME
  2. STYLE
  3. interior

똑똑해진 아파트 레이아웃

소파와 TV는 무조건 거실인가요?

2016-11-29 10:38

진행 : 박미현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 메일보내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가구와 소품으로 공간. 레이아웃을 바꾸면 가족의 삶이 변화된다.‘TV 앞 소파’ 공식에서 벗어난 새로운 공간 구성.
IDEA 1.
이어지는 오픈형 주방
 
주방이 단순한 조리공간을 넘어 라이프스타일의 중심으로 떠오르기 시작했다. 일반적인 벽으로 둘러싸인 답답한 주방보다 주방가구와 거실가구를 일자로 통일시켜 주방과 거실이 이어지는 듯한 느낌을 주는 것도 좋은 방법. 주방과 거실의 경계가 허물어지면서 집이 훨씬 더 넓어 보이고 개방감이 느껴진다. by 옐로플라스틱
 
본문이미지

 
IDEA 2.
침실 베란다 스파
 
아파트 욕실의 단점 중 하나는 바로 창이 없다는 점이다. 침실 베란다에 욕조를 시공해 온전한 나만의 휴식공간을 만들어보자. 답답한 욕실에서 벗어나 풍경을 감상하며 힐링 타임을 즐기기 제격이다. by 옐로플라스틱
 
본문이미지

 
IDEA 3.
감각적인 주방 홈카페
 
거실에 한쪽 벽면 가득 책장을 짜 넣고 널찍한 테이블을 중앙에 배치해 카페형 거실로 꾸미는 것이 한동안 유행이었다. 그러나 이제 홈카페가 주방으로 옮겨가고 있다. 주방과 거실의 경계가 되는 곳에 창을 낸 가벽을 세우고 그 앞에 바 형태의 테이블을 두면 인테리어 효과까지 더해주는 홈카페가 완성된다. 창 형태의 가벽이기 때문에 공간이 확장된 느낌도 주면서 주방의 감추고 싶은 살림살이들을 가려줘 일석이조 효과를 누릴 수 있다. by 삼플러스디자인
 
본문이미지

 
IDEA 4.
가족을 모이게 하는 다이닝룸
 
주방에 대한 중요성이 부각되면서 다이닝룸의 활용도도 다양해지고 있다. 보통 조리대가 주방에 있다 보니 엄마 혼자 요리를 하는 경우가 많은데, 조리가 가능한 대형 아일랜드 식탁을 다이닝룸에 두면 가족이 모두 함께 요리해 식사를 할 수 있고, 필요에 따라 취미생활도 즐길 수 있어 가족의 새로운 소통공간이 된다. by 카민디자인
 
본문이미지

 
IDEA 5.
거실 복층으로 생긴 플러스 공간
 
공간을 옆으로 늘릴 수 없을 때는 과감하게 위로 나눠보자. 복층은 주로 면적이 좁은 오피스텔에서 공간을 분리해 효율성을 높이는 수단으로 활용되었지만, 최근에는 획일화된 아파트 구조에 싫증을 느끼는 이들이 늘면서 아파트 거실도 과감하게 복층으로 개조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 목공사를 통해 복층을 만들 수 있으며, 새롭게 생긴 서비스 면적은 서재나 가족실, 작업실 등 각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by 삼플러스디자인
 
본문이미지

 
IDEA 6.
공간 확장효과를 주는 유리 가벽
 
거실을 넓게 쓰고 싶다면 거실과 가까이 붙어 있는 방의 문과 벽을 과감히 없애 공간을 넓혀보자. 여기에 반투명의 유리 파티션으로 반 정도 가벽을 세우면 방이 거실과 이어져 있는 느낌도 주면서 동시에 분리된 독립공간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유리 파티션 안쪽은 다이닝룸, 작업실 등 다양한 변신이 가능해 지루함 없이 공간을 사용할 수 있다. by 삼플러스디자인
 
본문이미지

 
IDEA 7.
의자 겸 수납형 가벽
 
붙박이장을 짜 넣고 드레스룸으로 사용하는 방에 공간이 남는다면 과감히 방 중앙에 가벽을 세워 한쪽을 서재나 작업실 공간으로 꾸미는 것도 좋다. 가벽 두께를 두껍게 만들어 수납을 겸하는 것도 좋은 방법. 가벽 중앙에 사각 모양으로 창을 뚫어놓으면 의자처럼 앉을 수도 있고 개방감까지 더할 수 있다. by 투앤원디자인스페이스
 
본문이미지

 
IDEA 8.
드레스룸을 겸한 침실
 
드레스룸을 따로 만들 공간이 없을 때 활용하면 좋은 아이디어. 필요 이상으로 넓은 안방에 가벽으로 공간을 구획해 한쪽은 침실, 다른 한쪽은 드레스룸으로 활용해보자. 키 낮은 가벽을 세우면 공간을 분리하는 효과도 주면서 천장이 확 트여 확장된 느낌도 더할 수 있다. 드레스룸은 자칫 옷과 소품 등으로 어수선한 느낌이 들 수 있지만 가벽으로 가려지기 때문에 항상 깨끗하고 정돈된 침실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by 카민디자인
 
본문이미지

 
IDEA 9.
키 낮은 책장으로 만든 서재 거실
 
거실에 큰 가구가 들어가면 집이 좁아 보인다는 고정관념이 있다. 그저 넓어 보이고 탁 트인 거실만이 정답은 아니다. 단 1평이라도 야무지게 잘 활용하는 것이 요즘 트렌드. 가족이 함께하는 서재형 거실을 만들고 싶다면 책장형 가벽을 거실 중앙에 ㄷ자 구조로 과감히 설치해 거실 가득 서재 느낌을 내는 것도 좋은 아이디어. 가벽의 높이를 낮게 하면 책도 수납하면서 공간도 확실히 분리돼 보이고 답답한 느낌도 들지 않는다. by 투앤원디자인스페이스
 
본문이미지

 
IDEA 10.
생활패턴에 맞춘 가구 배치
 
최근 가족과의 소통을 위해 거실과 대면형의 주방을 많이 선호하는 추세다. 그런데 소파가 TV를 향해 있다면 대면형 주방도 큰 효과를 볼 수 없다. TV 대신 창가를 향하게 두거나 주방과 마주 보게 두는 것도 좋은 아이디어. 다이닝 공간이 없을 때는 베란다 창가에 큰 테이블을 배치해 또 다른 부실로 활용하는 것 역시 색다른 노하우다. by 옐로플라스틱
 
본문이미지

 
IDEA 11.
다재다능 아이 방 가벽
 
한창 공부를 하는 자녀에게는 집중력을 높이는 공부방과 책도 보고 놀이도 하는 서재 겸 놀이공간, 그리고 아늑한 침실이 필요하다. 그런데 이 모든 공간을 꾸며주기엔 공간이 턱없이 부족한 것이 현실. 이럴 때는 아이 방에 가벽을 세워 공간을 짜임새 있게 나누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ㄷ자 가벽 안쪽에 선반과 책상을 짜 넣으면 독서실처럼 독립된 공부방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고, 바깥쪽에 수납형 의자를 제작하면 필요에 따라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어 실용적이다. by 카민디자인
 
본문이미지

 
IDEA 12.
베란다 창고 아지트
 
짐들이 가득 찬 베란다 창고를 나만의 작업실이나 미니 서재로 꾸며보자. 벽에 선반을 달고 책상 하나만 놓아도 숨겨진 아지트 같은 새로운 공간이 탄생한다. 좁은 공간이라 더욱 아늑하고 독립적인 공간이 완성된다. by 투앤원디자인스페이스
 
본문이미지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글쓴이 :      비밀번호 :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태인상사
온라인서점 특별 이벤트 예스24 인터파크 교보문고 알라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