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기구독 이벤트
예스24교보문고알라딘인터파크
STYLE
  1. HOME
  2. STYLE
  3. beauty

17kg 감량 다이어트 욕구 활활, 문희준 유재환 엄지 정미애 .. 스타 비포&애프터

2019-11-12 10:59

사진(제공) : 신나라 여성조선 온라인팀  |  사진(제공) : 뉴시스, 인스타그램 쥬비스, 올리브 ‘오늘부터 1일’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다이어트의 과정은 혹독하지만 성공 후 느끼는 감정은 뿌듯함 그 이상이다. 포기하고 싶은 순간마다 다이어트에 성공한 이들의 비포&애프터 사진을 보는 건 어떨까. 여기, 다이어트 욕구를 자극시킬 스타들의 성공 사례를 모았다.
본문이미지
문희준, 요요만 38번→17kg 감량 성공
 
한 시대를 풍미했던 1세대 아이돌 문희준. 솔로 활동 후 그는 불어나는 살에 안티 팬이 늘기도 했다. 지속적인 체중 증가와 다이어트를 반복하며 겪은 요요 현상만 해도 38번이나 된다고. 문희준은 무리한 운동과 굶는 다이어트로 어지럼증이 심해지는 등 건강에 적신호가 켜지기도 했다.
최근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17kg 감량에 성공한 문희준은 전성기 시절 몸매를 되찾았다. 문희준은 "하루 3끼를 꼬박꼬박 챙겨 먹고 이전과 같이 운동을 하지 않았는데도 체중이 그 전보다 훨씬 잘 빠져서 신기했다"고 다이어트 소감을 밝혔다.
 
본문이미지
유재환 "장가 못 갈까 봐"…32kg 감량
 
과거의 이미지는 완전히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달라진 작곡가 겸 방송인 유재환. 통풍과 허리디스크, 과민성 대장증후군을 포함한 복합적인  질병으로 고생했던 유재환은 체중 감량 후 건강까지 되찾았다. 식욕억제 약을 먹을 수 없던 그는 전문 다이어트 기업의 도움을 받아 104kg 몸에서 72kg까지, 무려 32kg 감량에 성공했다.
 
유재환은 과거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해 살을 뺀 이유를 "정체성을 찾고 싶어서"라고 밝힌 바 있다. 또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 출연한 심영순 요리연구가가 '뚱뚱하면 장가 못 간다'고 한 말을 듣고 다이어트를 결심하기도 했다.
 
 돈 스파이크, 18kg 감량 "몸무게 두 자리 진입"
 
돈스파이크는 최근 18kg을 감량, 달라진 외모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몸무게 두 자릿수에 진입했다는 그는 날렵한 턱선과 작아진 얼굴, 건강해 보이는 혈색으로 팬들의 응원을 이끌어냈다.
 
돈스파이크는 한 방송에서 "평소 어머니가 살 빼는 게 좋겠다고 소원처럼 말씀하셨다. 내가 혈압이 있었고, 가족력도 있었다. 병원에서 검사를 했는데 당 수치가 5라고 하더라. 6부터는 당이라고 했는데, 여기서 당까지 오면 큰일 나겠다 싶었다. 그래서 살을 빼고 있는 중이다"라고 다이어트 이유를 밝혔다.
 
돈스파이크가 먹고 있는 음식은 두부, 달걀, 채소, 닭고기 등. 그는 "우리 집이 20층인데 엘리베이터를 안타고 다닌다. 잠도 줄이고 자기 전에 덜 먹고, 물을 많이 마시면서 생활 습관 자체를 바꿨다"며 최종 95kg까지 감량하는 게 목표라고 밝혔다.
본문이미지
정미애 "현재 66 반, 보정 속옷도 안 입어"
 
'미스트롯' 선 출신 가수 정미애는 최근 한결 가벼워진 몸으로 대중 앞에 서 눈길을 끌었다.  올리브 채널 '오늘부터 1일'에 출연 중인 정미애는 최근 방송에서 1차 솔루션 이후 몸에 변화가 있는지 확인하는 시간을 가졌다.
 
전에 허리벨트를 매지도 못했던 빨간 원피스를 입고 나온 그는 여유 있는 핏감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정미애는 "전에는 보정 속옷을 안에 입고 입었는데 이젠 그냥 입을 수 있다"며 "지금 입은 게 66 반인데 좀 남는 것 같다"고 열심히 운동했음을 알렸다. 정미애는 "라면을 거의 끊었다"며 다이어트 성공을 위해 식단 관리 스케줄을 다시 짜는 등 다이어트 의욕을 활활 불태웠다.
본문이미지
여자친구 엄지 '여신 등극', 못 알아볼 뻔
 
걸그룹 여자친구 막내 엄지는 통통했던 젖살이 모두 사라지고 날씬한 몸매로 컴백해 놀라움을 자아낸 바 있다. 어떻게 사진이 찍혀도 '여신' 분위기를 뿜어낸 것.
한 방송에서 엄지는 '살이 너무 많이 빠져서 못 알아볼 뻔했다. 체중이 얼마나 빠졌냐?'라는 질문에 "살이 많이 올랐을 때와 비교하면 8~9kg이 빠졌다. 젖살이 빠져서 더 많이 빠졌구나 생각하시는 것 같다. 주변에서 아기인 줄 알았는데 의외의 모습이 있는 것 같다고 해주신다"고 답했다.
엄지는 오전에도 운동을 가고, 스케줄이 괜찮은 날에는 저녁에도 운동을 갈 정도로 열정적이고 성실하다고. 최근 허리 라인을 만들고 싶다는 그는 복근 운동에 주력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