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벤트
  • 동영상
  • 카드뉴스
  • 조선뉴스프레스멤버십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STYLE
  1. HOME
  2. STYLE
  3. fashion

올 봄 가방 트렌드? 셀렙 컬렉션을 보라!

2018-03-13 13:54

진행 : 김선아

  • 메일보내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잘나가는 스타들이 찍은 광고 비주얼이나 인스타그램만 훑어봐도 이번 시즌 가방 트렌드를 파악할 수 있다. 셀렙들이 추천하는 ‘올봄에 꼭 사야 할 가방 컬렉션’.

사진 제이에스티나 핸드백, 질스튜어트 액세서리, JTBC <미스티> 블로그
Vivid  Style
톡톡 튀는 포인트 아이템, 비비드 스타일
 
본문이미지
1) 자신이 론칭한 부부리하우스 백을 든 이혜영 @leehaeyoung1730
2) 악어백 디자이너 에단 고의 에단 K(ETHAN K) 백을 든 이혜영 @leehaeyoung1730

본문이미지
빈치스 백을 든 공효진 @gonghyo_jin

트렌디한 체크 재킷에 포인트를 준 레드 컬러 빈치스 비토리아 스몰 숄더백을 멘 공효진. 싱그러운 녹색 가방을 스타일리시하게 소화한 이혜영. 모두 비비드한 가방을 포인트 아이템으로 잘 활용한 예다. 가방 컬러가 튀기 때문에 공효진은 체크무늬 옷을 입었고, 이혜영은 가방과 같은 톤의 옷을 매치하거나 모노톤의 점잖은 색감을 선택했다.
 
 

Pastel  Style
사랑스럽고 유쾌한 룩, 파스텔 스타일
 
본문이미지
펜디 백을 든 김희선 @lovely.katie.k

본문이미지
하고 백을 든 김나영 @nayoungkeem

본문이미지
마이클 코어스 백을 든 김성령 @sungryoung_kim

화창한 봄날에는 뭐니뭐니 해도 파스텔 톤 가방이 인기다. 하늘색 펜디 피카부 에센셜리 백을 든 김희선, 마이클 코어스 머서 갤러리 토트백과 함께한 김성령, 모던하고 경쾌한 하고(HAGO) 백을 멘 김나영의 모습은 얼마나 러블리한가!
 
 

Clutch  Style
스타일리시한 편안함, 클러치 스타일
 
본문이미지
질스튜어트 액세서리 클러치를 든 다이아 정채연

본문이미지
빈치스 클러치를 든 공효진 @gonghyo_jin

스타일과 간편함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는 클러치는 시즌에 상관없이 셀럽들이 즐기는 아이템이다. 구조적인 디자인의 빈치스 실버 클러치를 든 공효진과 질스튜어트 액세서리 라이트 핑크 로고 레터링 깃털 참 미듐 클러치백을 든 다이아 정채연의 모습을 참고하자.
 
 

Classic  Style
클래식 이즈 베스트, 클래식 스타일
 
본문이미지
블랙 에르메스 버킨백을 든 고소영 @kosoyoung_official

본문이미지
구찌의 클래식한 패턴과 로고를 재해석한 백을 멘 서현 @seojuhyun_s

본문이미지
블랙 에르메스 버킨백을 든 김남주

클래식한 가방의 매력은 유행을 타지 않고 고급스럽다는 점이다. 에르메스 버킨백이나 켈리 백이 웨이팅 리스트에 올려놓고도 구매하기 힘들 정도로 인기가 많은 이유다. 최근 구찌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알레산드로 미켈레의 역량에 힘입어 쇠퇴해가던 패션 하우스에서 탈출해 패셔니스타들이 사랑하는 힙한 브랜드로 자리 잡았다. 구찌 백을 메고 있는 서현의 사진에서 새롭게 변모한 구찌의 파워를 느낄 수 있다.
 
 

Monotone  Style
우아함과 세련됨 사이, 모노톤 스타일
 
본문이미지
제이에스티나 핸드백을 든 김태리

본문이미지
폰타나밀라노 1915 백을 든 이현이 @lee.hyunyi

아이보리, 베이지, 브라운, 캐멀 컬러 등의 백은 질리지 않으면서 어떤 코디와도 잘 어울리는 장점이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이 론칭한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인 폰타나 밀라노 1915 백을 든 이현이, 제이에스티나 핸드백 포르 타펀칭 사첼백을 들고 여성스러운 매력을 뽐낸 김태리는 모두 모노톤 백의 매력에 푹 빠진 스타들이다.
 
  

 
스타들의 드림 슈즈, 잇 스니커즈
 
본문이미지
1) 발렌시아가 트리플S를 신은 현아. @hyunah_aa
2) 현아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오프화이트×나이키 블레이저 미드 사진. @hyunah_aa
 
나이키와 오프화이트의 협업 스니커즈는 그렇게도 구하기 어렵다는 루이 비통과 슈프림의 협업 아이템만큼이나 최고의 인기를 구가한다. 발렌시아가 스니커즈는 가격이 비싼 데도 불구하고 ‘없어서 못 파는 스니커즈’로 알려져 있다. 작년에 이어 이번 시즌에도 전 세계적으로 메가톤급 히트를 치고 있는 발렌시아가 스피드러너는 지드래곤, 현아, 블랙핑크 제니 등 핫한 아이돌들이 사랑하는 스니커즈다. 오프화이트×나이키 블레이저 미드와 발렌시아가 트리플S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린 현아를 통해 특별한 스니커즈에 대한 스타들의 애정을 엿볼 수 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글쓴이 :      비밀번호 :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