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기구독 이벤트
예스24교보문고알라딘인터파크
ISSUE
  1. HOME
  2. ISSUE
  3. issue live

임영웅, 군고구마 장수 포기한 이유 “외모 포기 못해... 너무 추워”

2020-03-20 19:53

글 : 임수영 여성조선 온라인팀  |  사진(제공) : 오 마이 싱어 캡처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임영웅이 ‘오 마이 싱어’에 출연했을 당시 MC였던 장민호와 찰떡 호흡으로 예능감을 뽐냈다. 그는 자신의 버킷리스트였던 군고구마 장사를 포기한 이유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 놓아 웃음을 선사했다.

20200318_135537.jpg

 

임영웅이 지난해 12월 ‘오 마이 싱어’에 출연해 뛰어난 예능감을 뽐낸 것이 뒤늦게 알려졌다.

‘오 마이 싱어’ MC는 ‘미스터트롯’ 톱7에 이름을 올린 장민호. ‘미스터트롯’ 현역A조 참가자로 경쟁했던 두 사람이 이전에 MC와 출연자로 방송에서 만난 것이다.

 

장민호가 “영웅처럼 나타난 트로트계의 신인. ‘미워요’로 데뷔해 계단 말고 엘리베이터로 인기 상승 중인 임영웅입니다.”라고 임영웅을 소개하자 임영웅이 “포천의 아들에서 전국의 아들로… 임영웅입니다.”라며 자신을 소개했다. 임영웅과 장민호는 이미 트로트 가수로 활동해온 터라 방송 전부터 친분이 있었다. 그래서인지 임영웅은 유쾌한 농담도 섞어 가며 인터뷰를 주도했다.

장민호가 임영웅에게 가수 데뷔 계기를 묻자, “초등학교때 꿈은 축구선수였다. 힘들어서 그만두고 중학교에 진학했는데 운동이 계속 하고 싶더라. 그래서 태권도를 배웠는데 그즈음에 음악에 관심이 생겼다. 대입 진로를 고민하던 중 친구가 실용음악 학원을 알려줬다. 학원에 다니려면 테스트를 봐야 하는데 함께 간 친구는 탈락하고 저는 B 점수로 학원에 들어가게 되었다. 음악을 시작하면서 목표는 늘 가수였다. 그런데 막상 대학에 가서 음악 공부를 해보니까 가수가 되는게 쉽지 않더라.”고 말했다.

 

20200318_135729.jpg

 

임영웅 “군고구마 팔 때 외모 중요. 화장도 하고 머리도 만졌다”
대학을 졸업한 임영웅은 생계를 위해 편의점 아르바이트를 했다고 고백했다. “편의점에서 아르바이트 할 때, 손님들 없을 때면 함께 일하는 사장님, 이모님들 앞에서 노래를 부르곤 했다. 다들 트로트를 좋아하셨다. 그러다 지역 대회에 ‘내 나이가 어때서’로 나가 1등을 했다. 이후 대회를 계속 나갔다. 이 대회 저 대회 나가다가 학교 선배님이 어떤 학원의 원장님을 소개해 주셨다. 그 원장님의 지인이 지금 소속사의 사장님이었다.”

소속사가 생기면 바로 가수가 될 줄 알았으나 생활고는 여전했다. 가수가 된 지 1년이 넘어도 수입은 없었다. “20017년 겨울이었다. 모았던 돈도 다 떨어지고 월세는 몇 달치 밀려 있고… 당시 가수 활동을 하고 있었기 때문에 아르바이트 하기엔 시간을 맞추기 어려웠다. 그래서 군고구마 팔기를 시작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군고구마팔기는 제 제 버킷리스트였다. 중고등학생때 친구들이 드럼통을 얻어서 군고구마 장사를 하더라. 근데 저는 못해봤다.”라고 덧붙였다.

군고구마 팔기 이야기가 나오자 장민호가 생각난 듯 “그때 내가 전화를 걸었다. ‘오늘도 군고구마하고 있어?’라고 묻자 ‘안한다’ 하더라. 그래서 ‘왜 안하냐’고 했더니 ‘너무 추워서 안해’라고 하더라. 아니… 군고구마는 추울 때 팔아야지 따뜻한 봄에 팔건가….”라고 말하자 임영웅이 “밖에 나가서 몇시간씩 못 서 있겠더라. 손발이 다 터지고 너무 추웠다. 처음하다 보니 옷도 얇게 입었다.”라고 말했다.

이에 장민호가 “무대 올라갈 때 거울을 5분 보는 애가 군고구마 팔러 나갈 때는 30분씩 거울을 보더라”라고 농담처럼 말하자 임영웅은 “군고구마 팔 때 외모가 중요하니까 외모를 포기할 수 없다. 화장도 하고 머리도 올리고 했다.”라고 말을 받아 예능감을 뽐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총 4건)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박수현  ( 2020-03-28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0   반대 : 11
고구마장사얘기 이제 그만하세요
하도많이 들어서 이제 식상합니다
방송마다 고구마장사했다는 얘기네요
어머니.할머니모시고 같이살면되지 혼자 방얻어 살면서 생활고때문에 고구마장사했다는 얘기
방송보는사람들이 이상하다고 합니다
방송에서 다른얘기도 하셨으면 해요
  나를살게하는가수  ( 2020-03-26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6   반대 : 0
임영웅 넘 귀여워요
장민호랑 캐미도 너무 좋구 ㅎㅎ
  자스민  ( 2020-03-25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9   반대 : 0
임영웅 넘 멋있어요.
최고입니다∼∼^^!
  김현주  ( 2020-03-25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7   반대 : 0
임영웅 사랑해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