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벤트
  • 동영상
  • 카드뉴스
  • 조선뉴스프레스멤버십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네이버포스트
정기구독 이벤트
ISSUE
  1. HOME
  2. ISSUE
  3. issue live

6번째 '코로나 19' 확진 사망자 발생... 청도대남병원 관련 환자, 23일 하루에만 3명 사망

2020-02-23 21:59

글 : 김민수 여성조선 온라인팀  |  사진(제공) : 뉴시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확진자가 급속히 늘어나는 가운데 사망자도 늘고 있다. 23일 저녁 확진자중 6번째 사망자가 발생해 이날 하루에만 3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것이다.

23일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대응단계가 심각으로 최고조에 이른 가운데 확진자중 6번째 사망자가 발생했다. 23일 하루에만 3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것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3일 밤늦게 경북 청도대남병원에 입원했다 확진 판정을 받고 동국대 경주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55번째 확진자(59세 남성)가 숨졌다고 밝혔다. 이 환자는 지난 1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현재 사망 원인을 조사 중"이라고 했다. 앞서 23일 중앙방역대책본부(중대본)은 코로나19 관련 확진자 556명 중 3명이 에크(ECMO) 치료 또는 인공호흡기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 중 1명은 3명의 사망자가 나온 경북 청도대남병원 입원환자였다. 에크모는 기능을 잃은 심장과 폐를 대체하는 장치로, 기존 인공호흡기만으로는 생명유지가 불가능한 환자에게 시행한다. 

또한 질병관리본부는 23일 오후 4시 기준 코로나19 국내 총 확진자 수는 602명이라 밝혔다. 아울러 이날 오전에 이어 낮에도 대구에서 사망자 1명이 추가돼 총 사망자 수도 5명으로 늘어났다고 발표했다.

확진자 46명 중 대구에서 24명(12명이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 경북에서 5명(괄호 안은 신천지관련 2명)이 포함됐다. 부산 6명(1), 경남 6명(3), 경기 2명(1), 서울 1명(0), 광주 1명(1), 대전 1명(0) 등이 확진자로 판명됐다.


NISI20200223_0016109332.jpg

한편 신천지(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은 23일 홈페이지와 유튜브, 페이스북 등을 통한 온라인 입장문 발표했다. 신천지 측은 "코로나 19는 중국에서 발병해 대한민국으로 전파된 질병"이라며 "신천지예수교회와 성도들은 코로나 19의 최대 피해자라는 점을 인지해달라"고 주장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