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정기구독 이벤트
예스24교보문고알라딘인터파크
ISSUE
  1. HOME
  2. ISSUE
  3. star&

'동백 엄마'부터 '기생충' 가정부까지...대세 배우 이정은의 캐릭터 변천사는?

2020-10-22 20:37

취재 : 임언영 기자  |  사진(제공) : <기생충>(네이버 영화), <타인은 지옥이다>(OCN), <동백꽃 필 무렵><한 번 다녀왔습니다>(KBS)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매 작품 반전 있는 캐릭터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 배우 이정은이 영화 <내가 죽던 날>을 통해 또 한 번 새로운 연기 변신에 나선다.

연극으로 데뷔한 이래 수많은 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친근한 매력과 막강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대중의 많은 사랑을 받아온 배우 이정은. 드라마 <오 나의 귀신님>의 점쟁이 보살 ‘서빙고’ 역을 맛깔나게 살리며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은 그녀는 드라마 <쌈, 마이웨이>, <미스터 션샤인>, <눈이 부시게>부터 영화 <검사외전>, <택시운전사>, <미쓰백> 등 매 작품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 씬 스틸러로 활약해왔다.

아카데미와 칸을 휩쓴 화제작 <기생충>에서 영화의 흐름을 반전시키는 가정부 ‘문광’ 역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하며 각종 영화제 여우조연상을 휩쓴 이정은은 유명 웹툰 원작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에서 겉보기엔 친절하고 푸근하지만 어딘가 의뭉스러운 행동으로 결국 주인공을 극한에 몰아넣는 고시원 주인 ‘엄복순’으로 분해 이중적인 모습으로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또한 인기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 자신이 버린 딸 ‘동백’이 곁을 맴도는 엄마 ‘정숙’ 역을 맡아 미스터리한 첫 등장과는 상반되는 모습으로 뭉클한 연기를 선보이며 많은 시청자들을 웃고 울게 했다. 최근 종영한 주말극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는 밝고 화려한 외모 속 숨겨진 가정사를 지닌 김밥집 사장 ‘강초연’ 역으로 가족애에 대한 따뜻한 이야기를 전하며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궜다. 


06.jpg

영화 <내가 죽던 날> 목소리 잃은 섬마을 주민 

다양한 작품 속에서 반전 매력을 지닌 캐릭터들을 특유의 개성과 탁월한 연기력으로 완벽하게 소화하는 대체불가 배우 이정은이 영화 <내가 죽던 날>로 또 한 번 연기 변신에 나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화 <내가 죽던 날>은 유서 한 장만 남긴 채 절벽 끝으로 사라진 소녀와 삶의 벼랑 끝에서 사건을 추적하는 형사, 그리고 그들에게 손을 내민 무언의 목격자까지 살아남기 위한 그들 각자의 선택을 그린 작품이다. 

05.jpg

이정은이 맡은 ‘순천댁’은 사고로 목소리를 잃고 홀로 조용히 지내는 섬마을 주민으로, 범죄 사건의 주요 증인으로 채택되어 보호를 받기 위해 섬으로 오게 된 ‘세진’(노정의)이 머물 곳을 제공하게 된다. ‘세진’이 사라지고 난 후 사건을 수사하러 온 형사 ‘현수’(김혜수)에게 자신이 마지막으로 본 ‘세진’의 행적을 알려주며 극에 긴장감을 더하는 ‘순천댁’ 역을 맡은 이정은은 목소리 없이도 작은 몸짓과 표정만으로 모든 감정의 디테일을 전달하는 혼신의 연기를 펼치며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의 저력을 과시하는 것은 물론, 이번 영화에서는 어떤 반전 매력을 선사할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반전 캐릭터 전문 이정은의 새로운 연기 변신이 기대되는 영화 <내가 죽던 날>은 오는 11월 12일 개봉 예정이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