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출간 배너
  • 이벤트
  • 동영상
  • 카드뉴스
  • 조선뉴스프레스멤버십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ISSUE
  1. HOME
  2. ISSUE
  3. star&

박은혜, 전 남편은 누구?& 다시 재혼을 결심하기까지

2019-11-16 21:53

글 : 장가현 기자  |  사진(제공) : 박은혜 인스타그램

  • 메일보내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만남 뒤에는 이별이 찾아온다. 언제 올지 모르지만 언젠가는 닥칠 이별이 박은혜에게 좀 더 빨리 왔다. 2008년 결혼한 4살 연상 사업가 김 모씨와 결혼한 박은혜는 2018년 결혼한 지 10년이 되는 해에 이별했다.
 
워킹맘 박은혜가 조심스레 사랑을 찾아 나섰다. 박은혜는 전남편 김 모씨와 2018년 이혼했다.
박은혜의 전 남편은 미국과 일본에서 유학한 후 한국에서 사업을 하는 재력가로 알려졌다. 당시 결혼식 하객으로 참석한 배우 이종수가 “신혼집을 100평이 넘는 곳을 장만했다”고 말해 재벌 2세설이 일기도 했다. 하지만 박은혜는 “재벌 2세는 아니”라고 말했다.
 
결혼 후 활발히 활동을 이어갔던 박은혜는 본지와도 몇 차례 화보촬영을 했다. 2016년 8월 화보촬영 후 진행한 인터뷰에서 “아이들이 태어나기 전 남편과 자주 여행을 떠났다. 보름이상 유럽을 횡단하고 한 달 가까이 미국에서 체류하면서 장기 여행을 많이 했다”고 행복한 모습을 보였다.

남편과 여행을 하며 좋은 추억을 쌓았던 그가 밝힌 이혼 사유는 가치관의 차이. 2018년 9월 14일 소속사를 통해 “남편과 가치관 차이로 고민 끝에 각자의 길을 가게 됐다. 부부 합의로 아이들은 박은혜가 양육하기로 했다. 두 사람 모두 아이들에게 부모로서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본문이미지

이혼 후에도 전 남편과 꾸준히 교류

이혼 후 새로운 사랑을 찾아 나선 박은혜는 현재 MBN<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이하 <우다사>)에 출연 중이다. 그는 프로그램에서 “그 때는 짐이 너무 무거웠다. ‘아이가 없다면, 남편이 없다면’하는 생각을 자꾸 했다. 아이들이 없을 수 없으니 남편이 없어야겠다 싶어 이혼을 결심했다”고 고백했다. 또한 “아이가 없었으면 이혼한 사실을 버티지 못햇을 것 같다”며 “내가 하지 않은 일을 듣는 게 너무 싫고 괴로워서 이 일이 싫어졌다. 그래서 자다 깨지 않길 바란 적도 있다”고 털어놨다.

그렇다고 전 남편에 대한 미움만 남은 것은 아니다. 그는 “전 남편이 대단한 것은 허약했던 아이들을 위해 100일 동안 108배를 하고 안 가던 교회도 다녔다”고 회상했다. 박은혜와 전 남편 김 모씨는 이혼 후에도 아이들의 육아를 위해 꾸준히 교류하고 있다.
 
본문이미지

 
두 아들 위해 재혼 고민

박은혜가 이혼의 아픔을 견딜 수 있었던 이유는 쌍둥이 아들들이 있어서다. 박은혜는 결혼한 지 3년만인 2011년 쌍둥이를 낳았다. 그 역시 아이들의 교육에 관심이 많은 엄마다. 본지와 2017년 12월에 한 인터뷰에 아이들의 초등학교 입학을 고민하는 학부모로서의 모습을 보였다.

“내년에 쌍둥이 초등학교 보내는 것 때문에 고민이 많은데, (SNS에) 고민을 올리면 좋은 의견을 주는 분들이 많아요. 1년 늦게 보낼까. 시골에 있는 학교를 보낼까 고민이에요. 애들이 창의력 수업만 하고 학교 기초학습은 거의 안 시켰거든요.(웃음)”

재혼을 고민하는 이유도 아이들 때문이다. 그는 <우다사>에서 “아이들이 사춘기를 겪을 때 어떻게 해야 할지 걱정이다. 엄마는 남자의 삶을 겪어본 적이 없으니 아이들을 위해 아빠가 있어하지 않나 싶다”고 털어놨다.

박은혜 SNS에는 아이들의 사진이 많다. 10월에는 아이들이 할로윈 데이용 의상을 입은 사진, 11월 10일에는 아이들과 함께 경주로 가족여행을 다녀온 사진을 올리는 등 여느 가정과 다를 바 없이 평범하고 행복하게 지내고 있다. 10월 5일 두 아들의 손을 잡고 찍은 사진에는 “너희가 웃으면 엄마도 웃을 수 있어. 미안함 많은 엄마이지만 늘 웃게 해줄게”라며 애틋한 마음을 표현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4건
글쓴이 :      비밀번호 :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긍정이  ( 2019-12-06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0   반대 : 0
말이 너무 많아요
요즘하는 재혼 프로그램 보면 혼자만 리사이틀
  햇살  ( 2019-11-18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15   반대 : 5
왜???뜨거운 몸은 아니겟지..남자는 다만 식구라서..먹고살기위해 남자가 필요한것이겟지...
  코스모스  ( 2019-11-17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35   반대 : 4
애들 때문에 재혼하는게 도대체 무슨소리며 남자는 무슨죄?
       ridge  ( 2019-11-28 )  수정 삭제    찬성 :1   반대 : 1
참 생각이 짧은건지 난독증인건지 아이들때문에 감정도없는남자를이용할겠다는걸로 해석되나봐요 사랑하는사람이 생기면 아이들한테 좋은아빠만들어주고싶다는 의미지 ㅉㅉ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