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벤트
  • 동영상
  • 카드뉴스
  • 조선뉴스프레스멤버십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ISSUE
  1. HOME
  2. ISSUE
  3. star&

‘갓다니엘’ 된 ‘분홍머리 걔’ 아직도 모른다면…

2019-02-28 09:37

취재 : 이근하 기자  |  사진(제공) : 뉴시스, 방송화면 캡처컷

  • 메일보내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시작은 ‘분홍머리 걔’였다. 100명에 달하는 연습생 사이에서 남다른 머리카락 색으로 눈도장 살짝 찍었을 뿐 픽(pick)을 기다리는 여느 후보 중 한 사람이었다. 그로부터 2년도 채 지나지 않았다. 분홍머리 걔는 인스타그램 팔로어 260만여 명(2월 18일 기준)을 거느린 스타다. 별칭마저 빛난다. ‘갓다니엘.’ 강다니엘을 아직도 모른다면 이제라도!
아이돌 그룹에서 센터는 그룹 첫인상을 결정한다 해도 지나치지 않다. 가수로서 실력보다 외모가 뛰어난 멤버가 센터에 자리하는 건 이런 이유에서다. 워너원은 조금 달랐다. 국민 프로듀서들 손에서 태어난 이들 그룹의 센터는 실력과 외모 모두 확실해야 가능한 자리였다. 강다니엘은 확실했다.
 

춤, 노래 둘 다 된다

오디션 프로그램의 자기소개 영상에 마법사 복장을 하고 등장했다. “마법 같은 사람이 되고 싶어서”라고 했다. 강다니엘의 춤선은 가히 마법이다. 키 180㎝에 다리 길이만 107㎝. 다리가 하도 길어서 ‘허왜거’(허리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별명까지 가진 그가 그리는 춤선은 묘하다. 많은 사람이 그를 두고 “퇴폐미가 있다”고 하는 이유다. 천천히 허벅지를 쓸어내리는 ‘허벅지 쓸기춤’은 강다니엘의 전매특허다.

그는 고향인 부산에서 춤으로 이미 정평이 나 있었다. 중학교 시절 비보잉을 잘 추려고 따로 근육을 만들면서 춤을 배웠다는 일화는 유명하다. 브니엘예고 재학 중에는 현대무용을 전공했다. 1학년 때 예능실기대회 무용 부문에서 금상을 수상하며 그 실력을 입증했다. 타고난 재능이 한몫했지만 남다른 성실성이 돋보였다는 전언이다.

갈고닦은 춤 실력은 대중에 그를 각인하기에 충분했다. 춤 영상은 총 1000만 뷰를 넘어서는 독보적 조회 수를 기록했을 정도다. 덕분에 ‘자영업자’라는 ‘신박한’ 애칭이 붙었다. 스스로 팬을 끌어모은다는 의미의 자영업자다.

주무기는 또 있었다. 바로 랩. 여기서 주목할 점은 그가 오디션 프로그램 내내 랩만 내세우지 않았다는 것이다. 대개 그룹에서 랩을 담당하는 멤버는 보컬 영역에서 상대적으로 약한 모습이다. 하지만 강다니엘은 “아이돌은 뭐든 잘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서브 보컬을 소화했다. 기대치 않은 부분에서 보인 평균 이상의 실력이었다.
 
 
본문이미지

섹시한 ‘댕댕이’

셔츠를 풀어헤치고 눈빛을 발사하다가도 언제 그랬냐는 듯 헤벌쭉 웃어 보인다. 요즘말로 ‘댕댕이’ ‘멍뭉이’(둘 다 강아지를 귀엽게 표현하는 신조어)는 그를 묘사하기에 제격이다.

무대 위 강다니엘이 무대 아래에선 틈만 나면 젤리를 오물오물할 거라고 누가 상상이나 했겠는가. “치과에서 충치 때문에 젤리를 끊어야 한다고 했다”며 시무룩한 그의 모습에선 ‘엄마미소’ ‘누나미소’가 절로 나온다. 10대 팬보다 20대, 30대 팬이 많은 이유를 굳이 찾자면 여기에 있지 않을까.

오디션 프로그램 사회자인 보아가 “강다니엘 연습생은 20대, 30대 팬들에게 인기가 많다. 본인을 지지해준 누나들에게 한 말씀 부탁드린다”고 하자 강다니엘이 화답했다. “누나들, 내가 많이 사랑한데이~” 모르긴 해도 이날 누나들 여럿 잡았다.

배우 라미란이 방송에서 보여준 팬심이 여느 누나팬들 마음을 대변한다. 그는 “멍뭉미라고 하나? 일상에선 정말 귀엽고, 무대에선 섹시하다. 그 온도차가 좋다”며 강다니엘을 향한 애정을 여실히 드러냈다.
 

한계 없는 파급력

강다니엘은 올해를 신기록과 함께 시작했다. 1월 2일 개인 소셜미디어를 개설한 지 11시간 36분 만에 팔로어 100만 명을 돌파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세운 종전 기록 12시간보다 20여 분 단축한 기록이다. 공식 팬카페도 개설하고 40시간도 채 지나지 않아 회원 수 10만 명을 넘겼다.

역대급 파급력이다. 엄청나게 놀랍지는 않다. 지난해 그가 보인 행보에 익숙해진 지 오래여서다. 시사 주간지 <주간조선>과 <주간동아>가 강다니엘을 표지에 등장시켜 놀라게 하더니 패션 잡지 <인스타일>이 창간 14년 만에 기용한 첫 남성 모델도 그였다. 당시 이들 모두 ‘구하기 어려운 잡지’였으니 모델 효과를 톡톡히 본 셈이다.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전광판을 장식한 적도 있다. 팬카페 ‘갓다니엘’이 그의 생일을 기념하기 위해 지난 12월 3일과 4일, 옥외 전광판에 생일 축하 광고를 걸었다. 중국 상하이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등지에서도 전광판, 대중교통을 활용한 축하 광고가 이어졌다. 그의 생일에 앞서 팬들이 펼친 선행 릴레이 프로젝트 또한 강다니엘의 파급력을 대표하는 사례다.

강다니엘은 1월 말 워너원 공식 활동을 마무리 짓고 또 다른 출발을 준비하고 있다. 워너원 멤버 강다니엘이 아닌 솔로 강다니엘로서 보인 첫 행보는 소셜미디어 소통이다. 작은 움직임에도 뒤따르는 폭발적 반응이 솔로 강다니엘이 써내려갈 꽃길을 더욱 밝히는 듯하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13건
글쓴이 :      비밀번호 :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모두 강다니엘 바로 알기  ( 2019-03-17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5   반대 : 0
강다니엘 시작부터 솔로시작까지 앞으로 더 기대할 수 있는 자질이 충분하니 응원합니다.
  ㅎㅎ  ( 2019-03-08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8   반대 : 0
강다니엘 무대 열심히하고 춤선 예뻐서 호감인데 기부에 헤헤 웃는것까지 점점 입덕하고 있음..
  누구라도강다니엘  ( 2019-02-28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25   반대 : 0
다른 말 필요없지요. 그저 강다니엘이니까!
  aegyo  ( 2019-02-28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24   반대 : 0
강다니엘은 노래,춤,랩,인성 등 다 되는 아이돌이면서, 가진 능력외에도 늘 성실함으로 성장해 나가는 사람이라서 미래가 더욱 기대되는 사람입니다. 4월 솔로 데뷔도 너무 기대되고, 앞으로의 행보가 어떻게 펼쳐질 지 상상조차 안 될 만큼, 역대급 스타임에는 분명한 것 같아요.
  아르  ( 2019-02-28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44   반대 : 0
강다니엘은 성실하고 섬세하며 강단있는 아티스트예요∼
  러브녜리  ( 2019-02-28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33   반대 : 0
강다니엘 입덕한지 1년이 지났지만 아직도 샘솟는 매력때문에 매일매일이 더 좋아지는 신기한 경험을 하는중입니다. 그전에는 아이돌 관심1도 없었는데∼ 이런아이는 처음이라 저도 늘 당황하며 덕질중입니다ㅎㅎㅎ4월 솔로 기대해 강다니엘 늘 응원한다
  루피오짱  ( 2019-02-28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29   반대 : 0
기자님맘=내맘
잘생기고 멋지고 귀엽고 섹시한 강다니엘∼♡
새로운 출발을 응원합니다128571;
  다녤사랑  ( 2019-02-28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17   반대 : 0
강다니엘 정말 최고로 멋지고 사랑해요^^♡
응원하고 또 응원해요♡♡♡
  테리  ( 2019-02-28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15   반대 : 0
정말 대단한 강다니엘!!
  피글렛  ( 2019-02-28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26   반대 : 0
강다니엘 언제나 최고!!ㅎ~ㅎ
  갓다니엘  ( 2019-02-28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33   반대 : 0
강다니엘 4월만기다려요
응원합니다
  다녤하삶  ( 2019-02-28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41   반대 : 0
갓다니엘 강다니엘 4월 솔로데뷔 기대해
       행복해  ( 2019-02-28 )  수정 삭제    찬성 :26   반대 : 0
강다니엘 알게되어 행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