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정기구독 이벤트
예스24교보문고알라딘인터파크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박서준, 신사동 건물주 됐다…110억 빌딩 매입

2020-10-23 15:00

글 : 신나라 여성조선 온라인팀  |  사진(제공) : 뉴시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배우 박서준이 드라마 '이태원클라쓰' 종영 후 서울 강남구 신사동 빌딩을 110억 원에 매입했다.

배우 박서준이 건물주가 됐다.

 

10월 22일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박서준은 올 초 서울 강남구 신사동에 위치한 빌딩 한 채를 110억 원에 매입했다.

 

이 빌딩은 지하 1층부터 지상 5층까지 총 328평에 달하는 규모로 분당선 압구정로데오역이 있는 역세권에 위치해 교통이 편리하다. 지난 1986년 9월 준공돼 노후했지만 입체적인 구조와 감각적인 컬러로 완벽히 리모델링을 마쳤다.

 

박서준은 JTBC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를 마무리한 뒤, 이 빌딩을 사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박서준은 상대적으로 공실이 심한 건물 3·4·5층에 오랜 기간 호흡한 헤어·메이크업 스태프들의 숍을 저렴한 가격으로 입주시켰다.

 

부동산 관계자는 "해당 건물 시세는 평당 1억 2000~3000만 원으로 최대 147억원으로 책정된다. 따라서 박서준은 1년 만에 약 40억 원에 가까운 시세 차익을 내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박서준은 현재 영화 '드림' 촬영에 한창이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