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정기구독 이벤트
예스24교보문고알라딘인터파크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박은빈X김민재가 꼽은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속 최애 장면은?

2020-10-17 16:54

글 : 장가현 기자  |  사진(제공) : SBS<브람스를 좋아하세요?>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섬세한 감정선을 보여주며 인기몰이 중인 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의 두 주인공 박은빈과 김민재가 드라마속 최애, 차애 장면을 뽑았다.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박은빈, 김민재가 최애-차애 명장면들을 뽑았다SBS 월화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가 섬세한 감정을 보여주며 낭만적인 가을 로맨스를 선보이고 있다. 그 중심에 있는 박은빈과 김민재가 종영을 2회 앞두고 직접 뽑은 최애 장면과 차애 장면을 공개했다.

 

vvvvvvvvv.jpg

   

박은빈이 뽑은 최애&차애장면

# 바이올린 잘하냐는 질문에 좋아해. 아주 많이답하는 송아 (1)

그토록 서고 싶었던 예술의 전당 무대에서 꼴찌를 하지 말던가면박을 당하며 쫓겨난 날, 채송아는 한 꼬마에게 질문을 받는다. “언니, 바이올린 잘해요?”라고. 이에 좋아해. 아주 많이라고 답하는 채송아의 모습이 깊은 인상을 남겼다. 좋아하는 만큼 잘 하고 싶지만 마음대로 되지 않는 일도 있는 것이 드러난 장면이다.

   

# 준영에게 전한 송아의 눈물 고백 좋아해요” (6)

박준영을 좋아하는 마음을 참으려 했지만 채송아의 감정은 그를 보자 차마 어쩌지 못할 만큼 흘러 넘쳤다. 박은빈은 좋아해요고백을 하는 채송아의 모습을 떨리는 눈빛, 손짓 등으로 디테일하게 그려내며, 몰입도 높은 감정 연기를 펼쳤다. 그 풍부한 감성이 고스란히 전해져 고백 명장면이다.

   

박은빈은 송아가 용기를 냈던 단 두 가지, ‘바이올린과 사랑에 대해 마음으로 고백했던 장면들이 기억에 남는다바이올린에 대해서는 굉장히 오랫동안 묻어왔던 사랑을 꾹꾹 담아 표현했다면, 준영에 대한 고백은 주체할 수 없어 터져 나오는 마음을 우발적으로 표현하는 걸 설득력 있게 연기하기 위해 애썼던 장면이라 마음이 간다며 전했다.

   

bbbbbbbbbbb.jpg

 

김민재가 뽑은 최애&차애 장면

#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오케스트라 협연 (1)

<브람스를 좋아하세요?>의 첫 회를 웅장하게 장식한 박준영의 오케스트라 협연 장면은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을 연주하는 박준영과, 실제 피아니스트처럼 싱크로율 높은 연연을 펼친 김민재의 활약이 빛났다. 김민재는 피아노 연습뿐 아니라, 피아니스트의 옷차림, 헤어스타일, 습관 등을 연구하는 등 캐릭터 몰입을 위해 열정을 쏟아 부었다는 후문이다.

   

# 송아를 위로하기 위해 친 월광 소나타해피버쓰데이피아노 연주 (3)

말보다 음악을 먼저 건넨 박준영의 위로법은 방송 후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모았다. 특히 베토벤 월광 소나타를 치다가 해피버쓰데이로 변주된 박준영의 피아노 연주는 특별한 울림을 전했다. 우리 친구할래요? 아니, 친구 해야 돼요라고 말하며 채송아를 안아주는 박준영과 그 품에서 눈물을 흘리는 채송아의 엔딩은 시청자들에게도 위로를 선물했다.

   

김민재는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장면은 촬영을 할 때 너무 재밌었고 열심히 공들여 찍은 만큼 애정이 크다고 말했다. 또한 “‘월광+해피버쓰데이장면을 위해 열심히 연습을 했던 기억이 남는다현장에서 직접 피아노를 치면서 송아 씨와 호흡을 맞췄고, 그 감정이 잘 담긴 것 같아서 애정이 간다고 전했다.

   

한편, 채송아와 박준영이 사랑과 행복을 찾아가는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는 월요일,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스타들의 다양한 모습을 <여성조선>유튜브에서 만나보세요.

KakaoTalk_20201013_185434492_04.jpg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