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정기구독 이벤트
예스24교보문고알라딘인터파크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정체불명 고소장 확산… 故박원순 시장 둘러싼 성추행 의혹, 어디까지 진실?

2020-07-10 10:39

글 : 이근하 기자  |  사진(제공) : 뉴시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박원순 서울시장이 사망함으로써 전직 비서로부터 성추행 혐의로 고소된 사건에 대한 수사도 종결될 예정이다. 한편 정체불명의 고소장 내용이 SNS를 통해 널리 퍼져 피해자에 대한 2차 피해도 우려되는 상황이다.

NISI20200710_0016464299.jpg

 

박원순 서울시장이 10일 오전 01분쯤 북악산 성곽길 인근 산속에서 숨진 채로 발견됐다. 전날 박 시장의 딸이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며 경찰에 신고한 지 7시간 만이다.

  

박 시장의 실종 소식이 전해지면서 일각에선 그 배경으로 미투 의혹이 제기됐다. ‘박 시장에게 성추행 피해를 입었다는 고소장이 종로경찰서에 접수됐다는 구체적인 내용까지 확산됐지만, 서울지방경찰청 측은 오보라고 일축했다.

  

그러나 얼마 지나지 않아, 전직 비서 A씨가 8박 시장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한 적이 있다는 요의 고소장을 서울지방경찰청 여성청소년과에 제출한 사실이 확인됐다. A씨는 변호사를 대동해 9일 새벽까지 경찰 조사를 받았다.

 

NISI20200706_0016454263.jpg

  

박 시장이 성추행 피소 사실을 알았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박 시장에 대한 경찰 조사도 불가능해져, 사망과 성추행 의혹의 연관성은 밝혀지기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피해 주장 글 확산시경 진위 확인 불가

  

아울러 A씨의 고소 사건은 공소권 없음으로 종결될 것으로 보인다. ‘검찰사건사무규칙69조에 따르면 수사 받던 피의자가 사망할 경우 검사는 공소권 없음으로 사건을 불기소 처분하게 돼 있다. 다만 시경 측은 송치 시점은 보고서 작성 등 실무적 절차가 필요하니 아직 구체적으로 (공소권 없음 처리 여부를) 예상하기 어렵다는 입장이다.

  

한편, ‘박원순 서울 시장 성추행 전문이라는 제목 아래 A씨가 피해 사실을 상세하게 열거한 글이 퍼지고 있다해당 글에는 언제 어디서 어떤 형태로 피해를 입었다는 식의 주장과 고소 동기 등이 담겨있다이에 대해 시경은 관련 글이 돌아다닌다는 상황은 인지하고 있지만 당사자의 글이 맞는지는 규정상 확인할 수 없고, 양식도 불투명하다고 전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