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정기구독 이벤트
예스24교보문고알라딘인터파크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일본 톱스타 불륜 의혹, 히가시데 마사히로 이어 이번에는 사사키 노조미 남편 와타베 켄

2020-06-10 15:40

글 : 장가현 기자  |  사진(제공) : 뉴시스, 각 인스타그램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일본을 대표하는 배우 사사키 노조미의 15살 연상 남편인 개그맨 와타베 켄이 불륜 의혹에 휩싸였다. 와타베 켄이 최근 출연하던 프로그램에서 갑작스럽게 하차하자 닛칸스포츠 등 일본 매체들은 와타베 켄의 하차 이유가 불륜 때문이라고 보도했다.

일본 톱스타 부부가 불륜설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불륜설의 주인공은 배우 사사키 노조미의 15살 연상 남편인 개그맨 와타베 켄이다. 두 사람은 지난 2017년 결혼했다. 당시 톱 여배우와 인기 개그맨의 결혼에다 15살이란 나이차도 화제였다. 결혼 당시 와타베 켄이 고정출연중인 프로그램에서 사사키 노조미에게 청혼할 때 장수할테니 결혼해달라고 했다라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와타베 켄 “장수하겠다” 청혼 뒤 결혼 3년만에 불륜

사사키 노조미는 드라마 <신의 물방울>, <스모!>, <화차>, <사랑이랑 사치가 내게 떨어져 내린 것일까> 등에 출연하며 일본 톱스타 배우 반열에 올랐다.

 

와타베 켄은 개그콤비 안잣슈의 멤버로 활동하고 있다. 결혼 후 모범적인 남편, 아버지의 이미지로 큰 사랑을 받았다. 그러다 2019년 사사키 노조미의 SNS에 결혼사진이 삭제되면서 이혼설이 불거졌다. 두 사람은 이혼설을 즉각 부인 했다. 하지만 최근 그가 출연중인 프로그램에서 하차하면서 불륜설이 제기됐다. 와타베 켄은 폐를 끼치고 싶지 않다며 자숙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와타베 켄의 불륜 상대는 한명이 아닌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닛칸스포츠는 와타베 켄이 여러 여성과 불륜관계를 저질렀으며 그 중 AV배우도 포함돼 있다고 전했다.

 

최근 불륜행각이 발각된 것은 와타베 켄 뿐만이 아니다. 배우 히가시데 마사히로 역시 불륜설의 주인공이 됐다. 지난 122일 일본의 한 매체는 히가시데 마사히로가 부인 와타나베 안과 별거 중이라고 보도했다. 매체는 두 사람이 별거하는 이유가 마사히로의 불륜 때문이며 불륜 상대는 영화 <아사코>에 동반 출연한 카라타 에리카라고 전했다.

 

히가시데 마사히로는 영화 <키리시마, 동아리활동 그만둔대>로 데뷔해 <기생수>, <아호하라이드>, <데스노트:더 뉴 월드>, <국화와 단두대> 등에 출연해 일본을 대표하는 남자배우로 자리매김했다.

 

qnffbsskasu.jpg
영화 <아사코>로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은 카라타 에리카와 히가시데 마사히로.


히가시데 마사히로 당시 미성년자와 불륜, 아내는 임신중

카라타 에리카는 드라마 <사랑하는 사이>로 데뷔해 일본 활동을 활발하게 하는 동시에 한국에서도 활동을 시작했다. 지난 2019년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에 카리카 역으로 출연했다.

 

불륜 스캔들 보도가 나간 후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카라타 에리카 양측은 즉각 불륜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양측은 변명의 여지가 없다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고 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의 불륜이 발각된 것은 지난 2017년이다. 당시 영화 <아사코> 촬영을 하고 있던 이들은 카라타 에리카가 만 19세 미성년자일 때 만남을 시작해 3년 이상 불륜 관계를 이어왔다. 부적절한 만남을 이어오는 도중에 카라타 에리카가 히가시데 마사히로의 아내 와타나베 안의 인스타그램에 좋아요를 누른 것이 알려지면서 비난을 샀다.

 

0000256376.jpg
슬하에 1남 2녀를 둔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와나타네 안.

 

 

두 사람의 만남이 시작됐을 때 마사히로의 아내 와타나베 안은 막내 아들을 임신한 상태였다또한 와타나베 안의 아버지인 배우 와타나베 켄 역시 20세 연하 여성과 불륜을 저지르고 이혼했다. 아버지의 부적절한 만남을 알게 된 와타나베 안은 아버지와 의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불륜 스캔들이 터진 후 히가시데 마사히로는 공식석상에서 사죄했다. 그는 불륜 사실을 인정하며 가장 사죄해야 할 사람은 아내이며 아내에게는 직접 사과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라며 여러 가지 일로 이런 기회를 마련하는 것이 늦어졌다고 말했다

 

또한 이혼에 대한 의사를 말하는 것은 아내가 TV를 통해 보면 상처받을 것이라 생각해 말할 수 없다라며 안을 배신해서 평생 지워지지 않을 상처를 입혔고 내 잘못으로 여러 가지 행복을 빼앗았다고 밝혔다. ‘아내와 카라타 에리카 중 어느 쪽이 더 좋냐는 질문에 대답을 하지 않았다.

 

와타나베 안은 결국 남편을 상대로 이혼 소송을 진행하고 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