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정기구독 이벤트
예스24교보문고알라딘인터파크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이부진 프로포폴투약 혐의 없어, 경찰 내사 종결

2020-04-23 11:33

글 : 장가현 기자  |  사진(제공) : 뉴시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의 프로포폴 의혹에 경찰이 불법투약 혐의가 없다고 결론을 내렸다.

성형외과에서 상습적으로 프로포폴을 투약했다는 의혹을 받은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경찰조사결과 불법투약혐의가 없다는 결론을 받았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423이부진 사장의 불법투약을 입증할 만한 증거가 발견되지 않아 내사를 종결했다고 밝혔다.

 

이부진 사장은 지난 2016년 서울 압구정의 모 성형외과에 자주 방문해 프로포폴을 상습 투약했다는 의혹을 받았다. <뉴스타파>는 해당 병원에 다니던 간호조무사 A 씨의 인터뷰를 보도하며 이부진 사장의 프로포폴 투약 의혹을 제기했다.

 

경찰, 전문가 소견으로 혐의 없음 종결

보도 이후 경찰은 성형외과를 여러 차례 압수수색해 진료기록부와 마약류 관리대장 등 의료기록을 확보했고 이부진 사장과 병원 관계자를 소환해 조사하는 등 11개월 간 내사를 벌였다.

 

경찰은 “2016년 이부진 사장이 병원에 방문해 시술을 받았고 그 과정에서 프로포폴이 사용됐다는 사실을 밝혀졌으나 전문기관에 감정을 의뢰한 결과 투약량이 약물 오남용으로 보이진 않는다는 회신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부진 사장의 혐의는 일단락됐지만 해당 성형외과 원장은 의료법위반 혐의로 기소의견, 간호조무사 2명은 불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최종 이혼 확정 후 아들 졸업식에서 포착

한편, 이부진 사장은 프로포폴 투약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는 동안 개인적인 변화도 겪었다.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과 이혼이 최종 확정된 것이다. 임우재 고문은 재산분할로 이부진 사장의 재산 2조 5000억 대 중 절반인 1조 2500억 원을 요구했다. 이는 국내 재산 분할 소송 중 최대규모라 화제가 됐다. 에에 대해 법원은 친권양육권을 이부진 사장에게 넘기고 임우재 전 고문에게 141억 1300만 원을 지급하라고 판시했다. 임우재 전 고문에게는 월 2회 자녀 교섭의 기회를 줬고 여름방학이나 겨울방학에 자녀를 만날 수 있도록 하는 항목이 추가됐다.

 

이혼판결 한 달 뒤, 아들의 초등학교 졸업식에 밝은 모습으로 참석한 모습이 포착되면서 화제를 낳았다. 서울 서대문구에 있는 한 초등학교에 나타난 이부진 사장은 다른 학부모들과 자연스럽게 어울렸다고 전해진다. 이부진 사랑의 아들을 향한 애정은 유명하다. 아들 임 모군이 초등학교에 입학한 후부터 졸업할 때까지 종합발표회에 매번 참석했다고 알려졌다. 임 군의 졸업식 당일 아버지인 임우재 전 고문은 참석하지 않았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