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기구독 이벤트
예스24교보문고알라딘인터파크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유산슬, 임영웅 띄운 조영수 작곡가… ‘미스터트롯’ 4인방 뭉친 '트로트t' 프로듀서로 참여

2020-04-16 11:45

글 : 김경미 여성조선 온라인팀  |  사진(제공) : 쇼 음악중심 방송 캡처, 넥스타엔터테인먼트 제공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임영웅의 ‘이제 나만 믿어요’의 작곡가 조영수가 ‘미스터트롯’ 출신 이대원, 황윤성, 강태관, 김경민이 호흡을 맞춘 4인조 그룹 미스터t(가칭)의 메인 타이틀곡 프로듀서로 참여한다.

20200416_112131.jpg

 

임영웅의 신곡 ‘이제 나만 믿어요’의 작곡가 조영수가 ‘미스터트롯’ 이대원, 황윤성, 강태관, 김경민이 호흡을 맞춘 4인조 그룹 미스터t(가칭)의 메인 타이틀곡 프로듀서로 참여한다.

조영수 작곡가는 4월 초, ‘미스터트롯’ 강태관을 영입하면서 황윤성, 이대원, 김경민과 함께 4인조 그룹 결성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강태관에 대해 ‘강태관을 제대로 멘토링해서 트로트에서도 최고로 만들 자신이 있다. 첫 음반 작업에 이미 돌입한 상태다. 강태관이 트로트계를 대표하는 가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포부를 털어 놓았다.

‘미스터트롯’ 마스터로 모든 출연자의 첫 무대부터 본 조영수 작곡가는 멤버들의 장단점을 잘 파악하고 있어 임영웅에게 정통 트로트가 아닌 팝발라드를 준 것처럼 미스터t와 찰떡궁합의 노래를 제작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조영수 작곡가는 홍진영의 ‘사랑의 배터리’를 비롯해 유산슬의 ‘사랑의 재개발’로 ‘히트 제조기’로 입지를 굳혔다. 여기에 임영웅의 ‘이제 나만 믿어요’가 홈런을 치면서 미스터t에 대한 기대감도 상승하고 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