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정기구독 이벤트
예스24교보문고알라딘인터파크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빌보드 “BTS, 4개 앨범 연속 ‘빌보드200’ 1위”…역사적 기록

2020-03-02 09:25

글 : 강현숙 여성조선 온라인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이 2018년 6월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 2018년 9월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 2019년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에 이어 ‘맵 오브 더 솔 : 세븐’까지 약 1년 9개월간 ‘빌보드 200’ 1위를 한 네 장의 앨범을 보유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사진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네 번째 정상을 차지했다.

 

지난 1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이 ‘맵 오브 더 솔 : 세븐(MAP OF THE SOUL : 7)’으로 ‘빌보드 200’ 차트에서 네 번째 1위를 기록했다“라는 제목의 기사를 보도했다.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이 2018년 6월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 2018년 9월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結 ‘Answer’)’, 2019년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MAP OF THE SOUL : PERSONA)’에 이어 ‘맵 오브 더 솔 : 세븐’까지 약 1년 9개월간 ‘빌보드 200’ 1위를 한 네 장의 앨범을 보유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주목할만한 기록으로 “방탄소년단은 약 1년 5개월(1966년 7월~1968년 1월)을 기록한 비틀스 이후 그룹으로서는 가장 빠르게 4개 앨범 1위를 달성했다”라며 “방탄소년단의 전작 세 장을 포함해 ‘맵 오브 더 솔 : 세븐’이 ‘빌보드 200’ 1위에 오른 10번째 비(非) 영어권 앨범이 됐다”라고 전했다.

 

이외에도 빌보드는 “새 앨범이 2월 21일 발매 이후 2월 27일까지 첫 주간 미국에서 42만2000장에 해당되는 앨범 판매량을 기록했다. 이중 34만7000장이 피지컬 앨범 판매량이며, 디지털 음원 다운로드 횟수를 앨범 판매량으로 환산한 수치가 2만6000장, 스트리밍 횟수를 앨범 판매량으로 환산한 수치는 4만8000장으로 집계됐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맵 오브 더 솔 : 세븐’의 앨범 판매량은 2015년 12월 45만9000장을 기록한 원 디렉션(One Direction)의 앨범 이후 그룹으로서 약 4년 만에 최고 기록으로, 피지컬 앨범 판매량으로는 2020년 발매된 앨범 중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했다”라고 밝혔다.

 

또한, 빌보드는 “42만2000장의 앨범 판매량과 34만7000장의 피지컬 앨범 판매량은 방탄소년단에게 의미 있는 기록이다. 방탄소년단의 첫 주 앨범 판매량이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방탄소년단의 네 번째 정규 앨범 ‘맵 오브 더 솔 : 세븐’이 ‘빌보드 200’ 1위에 이름을 올린 3월 7일 자 차트는 오는 3일 빌보드 공식 홈페이지에 게재된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