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벤트
  • 동영상
  • 카드뉴스
  • 조선뉴스프레스멤버십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네이버포스트
정기구독 이벤트
예스24교보문고알라딘인터파크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하하부터 가희, 선예까지…‘민식이법’를 위해 ★들의 나섰다

2019-11-19 16:18

글 : 강현숙 여성조선 온라인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민식이법’ 입법 촉구 청원을 위해 연예계 스타들이 나섰다. 하하, 가희, 선희 등이 그들이다. ‘민식이법’ 발의 내용은 스쿨존 내 신호등, 과속 단속 카메라 설치 의무화 등이다.
사진제공 뉴시스
 ‘민식이법’ 통과를 위해 연예인들이 움직이기 시작했다.
 지난 18일 채널A ‘아이콘택트’에는 지난 9월 어린 나이에 충남 아산의 한 초등학교 앞 스쿨 존에서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故 김민식 군의 부모가 출연했다. 방송에서는 민식 군 어머니와 아버지가 하루 종일 ‘민식이법’ 법안 통과를 위해 애쓰는 모습이 방송됐다.
 민식 군의 어머니는 “민식이는 그렇게 저희 곁을 떠났지만 그럴 일은 더 없어야 하니까. 민식이 이름 뒤에 ‘법’ 붙었지 않냐. 이렇게 쓰라고 지어준 이름이 아니다”라며 “지금은 민식이법을 입법하는 게 민식이를 위한 길이구나 생각하고 버티고 있는 거다. 지금 민식이한테 해줄 수 있는 게 없으니까”라고 흐느꼈다.
 ‘민식이법’ 발의 내용은 스쿨존 내 신호등, 과속 단속 카메라 설치 의무화 등이다.
 방송 후 ‘민식이법’ 입법 촉구 청원을 위해 연예계 스타들이 나섰다.
 원더걸스 출신 선예 역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엄마가 되고 나니 아이에 관련된 일들은 너무나 자연스럽게 마음이 간다. 작은 도움들이 모여 큰 힘을 만들어 갈 수 있다고 믿는다”며 국민청원 링크를 첨부했다.
 방송인 하하는 “저도 세 아이의 부모로서 녹화 때 찢어질듯한 슬픔과 고통을 함께 느꼈다”며 “오늘은 민식이의 생일이다. 민식이의 이름이 헛되지않게 ‘민식이법’에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애프터스쿨 출신 가희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제서야 글을 올리는 제가 죄송할 정도로 힘을 모을수 있다면 최선을 다해서 도와야 한다고 아이를 키우는 부모의 입장에서 가슴이 끓었다”며 “그래봤자 동의 클릭하는 것 밖에 할 수 있는 게 없다. 동참하겠다. 프로필에 링크를 걸어두었다”고 밝히며 ‘민식이법’ 입법 촉구 청원을 독려했다.
 한편, 청와대 국민청원에 ‘어린이들의 생명안전법안 통과를 촉구해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라는 제목의 ‘민식이법’ 입법 촉구 청원이 올라와, 빠르게 청원동의 수를 늘려가고 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